씨엘 `쎈 이미지` 벗은 화보 공개…글로벌 인맥 비법은?

트위터로전송 미투데이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다음요즘으로전송
사진=엘르 제공
2NE1의 씨엘이 '엘르' 9월호 커버를 장식하며 글로벌 인맥을 이어온 비법을 공개했다.

씨엘은 평소 화려하고 강렬한 메이크업과 스타일을 고수해왔지만, 이번 화보 촬영에서 그동안 본 적 없는 연한 메이크업과 최소한의 의상만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. 몸매가 드러나는 의상도 분위기 있게 소화해내며 섹시함과 글래머러스함이 공존하는 매혹적인 화보 컷을 완성했다.

촬영과 함께 된 인터뷰에서 씨엘은 알렉산더 왕, 제레미 스캇 등 해외스타와의 화려한 인맥을 가진 것에 대해 "부자이든 거지이든 유명한 사람이든 무명으로 한 10년 넘은 사람이든 직업에서 벗어나서 대하려고 해요. 너무 어려워할 필요도 없고 너무 쉽게 대해서도 안되고, 존중해주는 마음으로 만나야 해요"라며 누구와도 친구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.

이번 화보 촬영의 이미지 변신에 대해 씨엘은 "자신의 이미지 자체가 화려해서 그간 화보 촬영에선 항상 특이한 컨셉트를 시도했다"며 "사람들은 자연스러운 제 모습이 더 궁금한가 봐요. 많이 제안이 들어왔는데, 이번이 처음 시도하는 거예요" 라고 전했다.

한편, 씨엘은 오는 9월 3일 일본 사이타마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일본 최대 규모의 패션 이벤트, 제 23회 도쿄 걸즈 컬렉션 2016 AUTUMN/WINTER에 출연하며 현지 팬들에게 카리스마 넘치는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.

안선희기자 sunnyahn@dt.co.kr

[저작권자 ⓒ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]